Top

News

서울시, 올해 베란다 미니태양광 222억원 투입

주택 등에 설치되는 미니태양광 설치 확대에 집중하고 있는 서울시가 올해도베란다형 미니태양광에만 222억원 이상을 투입할 계획이다.

서울시는 최근 ‘2019년 서울특별시 베란다형 태양광 미니발전소 보급사업’을 공고하고 50W~1kW 미만 소형태양광발전소를 기반으로 한 베란다형 미니태양광 보급을 본격 지원한다고 밝혔다.

신청자격은 주택 소유자 및 세입자로 아파트, 연립빌라 등 공동주택 베란다, 단독주택 옥상  등에설치하게 된다. 이번 태양광발전소는 콘센트 연결형으로 상계처리가 불가하며 전력 생산과 동시에 소비되는 형태로 운용된다. 공동주택의 경우‘공동주택관리법 시행령’에 따라 관리주체의 동의가 필수며 거치형의 경우 베란다 난간에, 앵커형은 단독주택 옥상 등에 고정 설치하게 된다.

보조금 지원 대상은 서울 지역 공동주택 베란다, 단독주택 (옥상), 상가 건물 등에 태양광 미니발전소를설치하고자 하는 시민으로 소유자 및 세입자가 신청 가능하다.

총 사업 규모는 총 222억1,500만원으로 지원기간은 업체 선정 공고일로부터 오는 11월30일까지다.보조금은 선착순으로 지원하며 예산을 소진 하는 경우 사업이 종료된다. 


출처: http://www.todayenergy.kr/news/articleView.html?idxno=210468


News